위로위로 아래로아래로
EBS 글로벌 프로젝트 나눔

사자가 있는 나라, 시에라리온

시에라리온은 ‘사자산’이라는 뜻으로, 15세기에 포르투갈 사람이 들어왔을 때 해안 산지에서 울리는 천둥소리를 듣고 지어진 이름이라고 합니다. 19세기 초, 시에라리온은 ‘아프리카의 아테네’라는 별명이 붙을 정도로, 서아프리카 지역의 교육과 문화의 중심이었습니다. 하지만, 내전이 일어나게 되면서 주요 재정수입원인 다이아몬드 등 지하자원 개발지역이 반군 점령 아래 있어 국가재정이 난관에 봉착하게 됐습니다. 반군들은 힘없는 민간인과 군인들에게 다이아몬드를 채굴하게 하였고 그 다이아몬드는 내전에서 쓰일 무기를 사는 데 사용되었습니다. 이 내전으로 국내경제가 크게 피폐되었으며 농업분야 등을 포함한 산업기반이 붕괴되어 국가경제를 주로 선진 외국의 원조에 의존하게 됐습니다. 영원한 사랑을 맹세하며 사랑의 증표로 각광받고 있는 다이아몬드의 아름다운 모습 이면에 피로 물들여진 시에라리온 사람들의 이야기가 <EBS 글로벌 프로젝트 나눔>에서 방송됩니다.

EBS 글로벌 프로젝트 나눔이란?

EBS와 월드비전이 공동기획한 글로벌 나눔 방송으로, 월드비전의 전세계 사업장을 방문하여 우리 아이들의 아픔을 어루만지고 시청자들의 도움으로 아이들의 희망을 키워가도록 함께하는 방송입니다.

채석장에서 살아가는 고아 남매
시에라리온의 수도 프리타운에서 차로 6시간을 더 가야 만날 수 있는 푸제훈 마을. 이 마을 사람들 대부분은 채석장에서 하루를 살아간다고 합니다. 이 채석장에서 돌을 깨고 있는 어른들 틈에 아직 앳돼 보이는 남매를 만났습니다. 바로 12살 오빠 사마와 10살 여동생 라쉬다투입니다. 남매는 2년 전, 에볼라로 부모님을 여의고 고아가 됐습니다. 남매는 살기 위해서 아빠와 함께 일하던 채석장에 둘만 남아 생계를 이어나가고 있습니다.
돌조각이 눈에 들어가기도 하고, 손에 상처가 끊이질 않는 위험한 일이지만, 아이들은 돌을 팔지 않으면 먹고 살 수가 없습니다. 매일 빠지지 않고 돌을 깨고 있지만 돌을 팔지 못하면 남매는 굶어야 합니다. 아이들의 맘과 달리 돌을 파는 일은 생각보다 쉽지 않습니다. 오늘도 돌을 팔지 못한 아이들은 뭐라도 먹기 위해 소일거리를 찾아다니지만 그마저도 여의치 않습니다. 배고픔에 움직일 힘도 없는 남매는 뛰어노는 친구들을 보며 내일은 밥을 먹을 수 있기를 간절히 바래봅니다.
해외아동 정기후원하기-한 아이의 기쁨과 희망의 시작은 바로 당신입니다해외아동 정기후원하기-한 아이의 기쁨과 희망의 시작은 바로 당신입니다

TODAY!
일흔일곱번째 나눔 이야기

시에라리온

일흔여섯번째 나눔 이야기

탄자니아

일흔다섯번째 나눔 이야기

캄보디아

일흔네번째 나눔 이야기

르완다

일흔세번째 나눔 이야기

잠비아

일흔두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일흔한번째 나눔 이야기

에티오피아

일흔번째 나눔 이야기

모잠비크

예순아홉번째 나눔 이야기

가나

예순여덟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예순일곱번째 나눔 이야기

가나

예순여섯번째 나눔 이야기

콩고

예순다섯번째 나눔 이야기

과테말라

예순네번째 나눔 이야기

르완다

예순세번째 나눔 이야기

잠비아

예순두번째 나눔 이야기

우간다

예순한번째 나눔 이야기

탄자니아

예순번째 나눔 이야기

말라위

쉰아홉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쉰여덟번째 나눔 이야기

에티오피아

쉰일곱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쉰여섯번째 나눔 이야기

가나

쉰다섯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쉰네번째 나눔 이야기

가나

쉰세번째 나눔 이야기

우간다

쉰두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쉰한번째 나눔 이야기

시에라리온

쉰번째 나눔 이야기

니제르

마흔아홉번째 나눔 이야기

르완다

마흔여덟번째 나눔 이야기

스와질란드

마흔일곱번째 나눔 이야기

우간다

마흔여섯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마흔다섯번째 나눔 이야기

에티오피아

마흔네번째 나눔 이야기

탄자니아

마흔세번째 나눔 이야기

레소토

마흔두번째 나눔 이야기

아프리카

마흔한번째 나눔 이야기

르완다

마흔번째 나눔 이야기

콩고

서른아홉번째 나눔 이야기

필리핀

서른여덟번째 나눔 이야기

우간다

서른일곱번째 나눔 이야기

잠비아

서른여섯번째 나눔 이야기

르완다

서른다섯번째 나눔 이야기

잠비아

서른네번째 나눔 이야기

모잠비크

서른세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서른두번째 나눔 이야기

말라위

서른한번째 나눔 이야기

엘살바도르

서른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스물아홉번째 나눔 이야기

우간다

스물여덟번째 나눔 이야기

에티오피아

스물일곱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스물여섯번째 나눔 이야기

에티오피아

스물다섯번째 나눔 이야기

네팔

스물네번째 나눔 이야기

우간다

스물세번째 나눔 이야기

스와질란드

스물두번째 나눔 이야기

몽골

스물한번째 나눔 이야기

말라위

스무번째 나눔 이야기

볼리비아

열아홉번째 나눔 이야기

필리핀

열여덟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우간다

열일곱번째 나눔 이야기

차드

열여섯번째 나눔 이야기

우간다

열다섯번째 나눔 이야기

잠비아

열네번째 나눔 이야기

모잠비크

열세번째 나눔 이야기

세네갈

열두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열한번째 나눔 이야기

가나

열번째 나눔 이야기

에티오피아

아홉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여덟번째 나눔 이야기

잠비아

일곱번째 나눔 이야기

라오스

여섯번째 나눔 이야기

에티오피아

다섯번째 나눔 이야기

르완다

네번째 나눔 이야기

말리

세번째 나눔 이야기

케냐

두번째 나눔 이야기

동티모르

첫번째 나눔 이야기

우간다

2013 글로벌 프로젝트 나눔 보러가기 2012 글로벌 프로젝트 나눔 보러가기

후원을 하면 어떤 변화가 생길까요?

건강해져요! 보건 및 영양활동 참여, 정기적인 건강검진을 통한 성장발달 점검, 예방접종 실시
교육을 받아요! 동등한 교육 기회 제공, 각종 교재, 학용품 및 학비 지원
다양한 활동 프로그램에 참여해요! 어린이 클럽 등 활동 참가, 아동권리포럼 등 교육 참여
마음과 삶을 나눠요! 편지/선물 등 후원자와의 친밀한 교제를 통한 새로운 희망 독려

잠비아, 영양실조 아이와 어린엄마캠페인 상세보기캠페인 상세보기

우리는 '무엇을 먹을까' 고민하지만, 그들은 '먹을 수 있을까' 걱정합니다.
여러분의 정기 후원금으로 전세계 어린아이들의 영양실조 해결을 위해 많은 일을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