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원하기

사업소개

스토리

아동후원 바로하기

화장실 있는 집에 살고싶어요. 열두살 경아의 소원

비닐천막 안, 곰팡이 가득 핀 집. 10년 넘게 의식이 없는 할아버지와 할아버지 간병으로 바쁜 할머니, 그리고 경아가 살고 있습니다.

위기의 아이들을 돕는 정기후원

장마철, 천장은 물이 새고 벽지는 내려앉아요.

친구들과 한창 어울려 놀 나이인 12살, 경아(가명)는 친구를 집에 초대할 수 없습니다. 과거 열약한 집안 형편을 친구가 알게 되고 학교에서 놀림당한 경험이 있기 때문입니다.

화장실은 공용화장실, 아니면 요강 써요.

수시로 시장 사람들이 드나드는 공용 화장실, 샤워할 공간조차 없어 세탁실에서 씻어야 하는 집. 겨울엔 집 안에 요강을 사용한다 해도, 열두살 경아는 화장실 있는 집이 간절합니다.

돌볼사람이 많아서 경아한테 신경을 많이 못 쓰는게 미안하죠.

할머니가 챙겨야 할 세 사람. 10년 넘게 의식이 없는 할머니와 치매 걸린 노모, 그리고 경아. 몸이 열 개라도 부족한 할머니는 경아와 더 함께 해주지 못해서 늘 미안합니다.

엄마가 너희 집에 가서 놀지 말래

경아는 친구에게 이런 말을 들어도, 헌 옷과 열악한 집을 보고 친구들이 놀려도, 안 그래도 바쁜 할머니가 걱정하실까 혼자 꾹 참습니다.

곰팡이 없는 천장, 집 안에 있는 화장실은 열두살 경아의 소원입니다. 경아와 할머니, 할아버지가 건강하게 살아갈 안전한 보금자리를 함께 만들어주세요.

위기의 아이들을 돕는 정기후원

경아 가정을 돕는 일시후원 해피빈 바로가기

캠페인을 통해 모인 후원금은 경아 가정의 의료비 및 생계비로 우선 지원됩니다. 이후 모인 후원금은 경아와 같은 위기에 처한 가정의 의료비, 생계비, 주거 생활개선 등에 사용됩니다. 월드비전은 아동과 보호자의 동의하에 촬영하며, 촬영간 어떤 행동이나 연출을 강요하지 않습니다.

위기에 처한 아동과 가정을 돕는 월드비전.

긴급생계비, 의료비, 긴급주거비

보내주시는 정기후원금은 질병, 실직, 사고, 퇴거조치, 재해 등으로 긴급지원이 필요한 전국 3,400여 아동과 가정을 위해 월드비전의 전국 108곳 아동센터 관리로 집행됩니다.

후원자님들이 직접 만든 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