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료센터

  • 월드비전 소식
  • 언론보도/보도자료
  • 희망사업장
  • 꿈꾸는사람들
  • 천사들의편지
  • 비디오로그
  • 월드비전 소식지
  • 월드비전 보고서
  • 월드비전 책

언론보도 - 나눔으로 꿈꾸는 세상, 국내외 언론에 보도된 월드비전 소식입니다.

  • [보도자료] 월드비전, 방글라데시 내 미얀마 난민 지원 위해 긴급구호활동 실시
  • 2017-09-26

월드비전, 방글라데시 내 미얀마 난민 지원 위해
최고재난규모(카테고리III) 선포
및 긴급구호활동 실시

- 월드비전, 방글라데시 내 미얀마 난민 긴급구호활동에 최고재난규모 선포
- 방글라데시의 콕스바자르(Cox’s Bazar) 지역 현장에서 난민 구호 활동 진행
- 향후 500만달러규모로난민 15만명대상지원계획, 한국월드비전은전체지원금중 5만달러규모지원예정


  25일, 국제구호개발NGO월드비전은 방글라데시 내 미얀마 난민 긴급구호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최고재난규모’인 카테고리III[1]을 선포한 후, 긴급구호활동을 펼친다고 밝혔다. 


  이번 긴급구호활동은 지난 8월 25일 아침 미얀마의 라카인(Rakhine)주 경찰서를 급습한 무장 단체와 정부 군 사이에 발생한 무력 충돌 이후 발생한 43만 명의 난민에게 구호활동을 제공하기 위해 진행하게 됐다. 


  우선 월드비전은 지난 9월 17일부터 4일간에 걸쳐 6명의 전문가로 구성된 월드비전 현장 조사팀을 가장 극심한 영향을 받은 콕스바자르 지역 난민 캠프에 파견해 정부 등 단체들과 함께 안전 및 현장 조사를 진행했다. 월드비전 조사팀에 따르면 사망자는 약 3천명이고, 방글라데시 국경을 넘은 난민은 약 43만 명, 분쟁 과정에서 화재로 소실된 주택 1만여 채이며 (ISCG, Inter Sector Coordination Group 9월 19일 보고서 기준) 이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월드비전은 현장 조사 이후 긴급구호활동을 위한 정부의 승인을 받았으며, 이번 사태를 월드비전 기준 최고 재난대응단계인 카테고리III으로 선포했다. 월드비전은 향후 6개월 간 500만 달러 규모로 난민 15만명을 대상으로 식량과 주거지, 식수위생 분야 중심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한국월드비전은 5만달러(약 한화 5천8백5십만원)를 지원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국내에서 모금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분쟁에 가장 취약한 아동들을 중심으로 긴급식량지원, 주거지 및 영양, 깨끗한 물, 식수위생시설, 급성 질병치료를 위한 기초의료지원과 아동심리보호센터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방글라데시월드비전의 프레드 위트빈(Fred Witteveen) 회장은 “월드비전은 정부 승인과 함께 먼저 3천 가정을 대상으로 긴급식량사업을 시작하며 구호 활동을 계속 진행할 것이다. 모든 것이 부족하고 어려운 상황인 가운데, 난민들 중 가장 취약한 계층인 아동을 포함하여 도움이 필요한 이들에게 최대한 신속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월드비전 김동주 국제구호팀장은 “현장 사무소와 지속적인 연락을 통해 피해 상황을 주시하고 있으며, 향후 긴급구호를 위한 지원 방안을 논의 중이다. 앞으로도 홈페이지를 통해 난민 피해상황과 지원 현황을 전달할 계획”이라며 “평온했던 일상이 한꺼번에 무너진 주민들과 두려움에 떨고 있는 아이들이 희망을 되찾고 다시 일어설 수 있도록 후원자님의 많은 관심과 사랑을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미얀마는 무장 단체와 정부 군 사이에 발생한 무력 충돌이 지역 전체로 번지며, 치안 상황이 급격히 악화됐다. 삶에 위협을 느낀 많은 사람들은 살던 곳을 떠나 피난길에 오르기로 결심했지만, 위험을 무릅쓰고 방글라데시 국경을 넘어가고 있는 난민 무리의 대부분은 여성과 아이들이다. 


  현재 방글라데시로 넘어간 43만 명의 주민과 아이들은 제대로 된 쉼터나 주거지가 마련되지 않은 상태에서, 비닐과 나무를 엮어 임시로 만든 거주지나 심지어 차가 다니는 도로변에서 지내고 있는 등 매우 열악한 환경에 처해 있다. 방글라데시 정부는 임시 거주지와 구호 물자를 지원할 것을 약속하고 난민 등록 절차를 진행하고 있지만, 이마저도 여의치 않은 상황 속에서 긴 줄로 이어진 행렬은 끝이 보이지 않는 상황이다. 


  월드비전을 비롯한 국제구호기관들은 정부에 의해 현장 접근이 제한되어 있어, 정확한 상황 파악과 구호 활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이었으나 지난 9월 21일, 월드비전은 방글라데시 정부에 인도적 지원을 위한 현장 접근에 대한 승인을 받고,난민들에게 제공할 긴급 식량 배분을 포함하여 구호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 월드비전은 1972년 방글라데시에서 긴급구호활동을 시작한 이후 계속하여 구호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 월드비전은 콕스바자르 내 영향지역에서 67km 떨어진 곳에서 지난 20년 동안 지역사회개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꾸준하게 지역 내 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