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소개

  • 국제개발사업
    1. 지역개발사업
    2. 분야별특별사업
    3. 국제빈곤퇴치기여금
  • 국제구호사업
    1. 재난대응사업
    2. 식량위기대응사업
    3. 취약지역 및 국가지원사업
  • 국내사업
    1. 사랑의도시락사업
    2. 꽃때말교육사업
    3. 위기아동지원사업
    4. 꿈꾸는아이들지원사업
    5. 아동권리사업
    6. 사례관리
  • 북한사업
    1. 농업사업
    2. 일반구호사업
    3. 농업교육사업
    4. 꽃피는마을사업
  • 옹호사업
    1. 세계시민교육
    2. 캠폐인/정책활동
  • 사업장 안내

재난대응사업 - 전세계 각지의 재난에 대응하는 것으로  재난경감, 긴급구호, 재건복구의 3대 사업으로 이뤄집니다.

  • 사업안내
  • 사업보고
가장 빠르게, 가장 필요한 곳에, 마지막까지

  • 카테고리 III 선포 우간다 웨스트나일 남수단 난민 긴급구호 (2018년 5월 31일 기준)
  • 2018-07-18

카테고리III 선포
우간다 웨스트나일 남수단 난민 긴급구호
(2018년 5월 31일 기준)

끝나지 않는 분쟁, 그리고 오늘도 집을 떠나야 하는 사람들

2013년부터 시작된 남수단 부족 간의 권력 다툼이 어느덧 5년째로 접어들었습니다. 분쟁으로 인한 피해는 무고한 시민과 아이들에게 고스란히 전해져 고통을 안겨주고 있습니다. 예전처럼 안전하고 평화로운 삶을 소망하지만 남수단 난민들은 오늘도 집을 떠나 우간다로 향합니다.

우간다로 입국하는 난민의 수가 작년보다 현저히 줄어들었지만, 여전히 약 100명 이상의 사람들이 매일 국경을 넘고 있습니다. 끊이지 않는 난민들의 발걸음으로 웨스트나일 주 내에 위치한 난민캠프는 아직 많은 도움을 필요로 합니다.

이에 월드비전은 위 성과와 같이 식량 보급, 식수위생시설 관리, 아동보호 프로그램 등 필요에 따른 구호 활동을 지속하는 동시에, 난민들 스스로 생활을 꾸려나갈 수 있도록 이들의 자립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남수단 난민 550,873명이 인도적 지원을 받았습니다."
"그 중 아동 346,873명이 인도적 지원을 받았습니다."

2018년 5월 한 달 간 우간다 내 남수단 난민 긴급구호 사업 성과


식량 지원 – 532,445명 지원

식량 8,848.3톤 지급 (532,455명 수혜)
현금 $85,155.6 지급 (9,778명 수혜)

아동 보호 – 71,099명 지원
교육 – 18,233명 지원


아동보호심리센터 37곳 지속적 운영
->일 평균 20,691명 출석
아동 53,921명 심리사회적 지원 제공

생계 지원 – 23,268명 지원

농축산업 기술 및 축산물 지원
현금 $18,355 지급 (200명 수혜)

특히 월드비전은 난민 농부들에게 가축과 농기구 등 농업에 필요한 자원을 제공해 안정적으로 생계를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습니다. 또한, 경제적으로 특별히 어려운 상황에 처해있는 463개 가구를 대상으로 보조금을 지원해 소규모 사업을 시작할 수 있도록 기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남수단 난민 농부그룹에게 가축과 농기구를 이용하는 농법을 설명해주는 월드비전 직원(출처: 월드비전)

▲ 남수단 난민 농부그룹에게 가축과 농기구를 이용하는 농법을 설명해주는 월드비전 직원(출처: 월드비전)

월드비전 생계지원사업을 통해 지원받은 염소를 안고 기뻐하는 아이들의 모습(출처: 월드비전)

▲ 월드비전 생계지원사업을 통해 지원받은 염소를 안고 기뻐하는 아이들의 모습(출처: 월드비전)

남수단 난민들의 새 출발 이야기

22살 이삭(Isaac)은 건강이 안 좋으신 삼촌의 부탁을 받아 친척 동생 5명을 데리고 피난길에 나서야 했습니다. 게다가 난민 캠프에 도착한 이후 이삭과 그의 아내에게 아기까지 생기면서, 총 6명의 아이들을 부양하며 살아가는 일이 결코 쉽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캠프 내 경제적으로 취약한 난민 가정 463가구 중 하나에 속해 있던 이삭의 가정은 월드비전으로부터 지원을 받아 작은 가게를 차릴 수 있었습니다.

"가게에서 번 돈으로 친척 동생들에게 필요했던 교복과 학용품을 사줄 수 있게 되었어요. 그리고 우리 아기를 위한 물건들도 다 살 수 있게 되었죠. 이 가게가 없었더라면 아이들을 모두 돌보는 일은 너무나도 힘들었을 거에요."
- 이삭 기프트 조세프(Isaac Gift Joseph), 22세

월드비전은 이삭과 같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난민들이 단순히 구호 지원에만 의존해 사는 것이 아닌, 지원이 끝난 이후에도 스스로 아픔을 딛고 일어설 수 있도록 힘써 돕고 있습니다. 후원자님의 지속적인 관심과 후원은 오늘 하루도 힘겹게 살아내는 남수단 난민들에게 새 출발을 향해 나아갈 수 있는 힘이 됩니다.

우간다 내 남수단 난민을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

하나. 한국 월드비전 홈페이지에 지속적으로 방문하여 지원상황 모니터링하기
둘. 난민들이 지속적으로 필요한 물품을 공급받고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정기후원하기
셋. 하루빨리 남수단 분쟁이 종결되어 난민들이 정상적인 삶을 되찾을 수 있도록 따뜻한 마음으로 관심 갖기

긴급구호 정기후원

* 긴급구호 정기후원금은 전 세계 각지의 시급한 재난 지역의 대응 사업에 쓰입니다.


월드비전 긴급구호 활동 경험 38년 - 월드비전은 피해가 가장 심각한 지역을 먼저 찾아가며, 재난상황에 가장 취약한 아동과 가족을 우선순위에 두고 긴급구호활동을 실시합니다.

  • 목록
  • 다음글
  • 다음글이 없습니다.